바로가기 메뉴


a

:정보센터:보도자료

보도자료

게시판 목록
아시아 유기농 전문가들 괴산서 한자리에 모인다
작성일 2018.04.17 조회수 1148
파일첨부

아시아 유기농 전문가들 괴산서 한자리에 모인다


4회 알고아 회의 18일부터 8일간

 

 

961990_388845_1749.jpg

▲ 지난해 괴산에서 열린 3회 알고아 회의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괴산=곽승영기자]  오는 18일부터 26일까지 유기농업군 괴산에서 아시아 유기농지도자 교육과 4회 알고아(ALGOA) 정상회의가 연이어 개최된다.


아시아지방정부 유기농협의회의 약자인 알고아(ALGOA)는 아시아 유기농 육성을 위해 괴산군 제안으로 아시아 각국의 주(도)·시·군 단위 지방정부가 중앙정부를 통하지 않고 직접 연대해 조직한 단체로, 2015년 창립 당시 괴산군이 초대 의장국으로 추대된 후 현재까지 앞장서 이끌고 있는 아시아 대표 유기농단체를 말한다.


18일부터 25일까지 8일간의 일정으로 진행되는 국제 유기농 지도자교육 프로그램에 참여하기 위해 필리핀, 중국, 인도 등 아시아 12개국 지방정부 지도자 및 민간 참여자 29명이 괴산군을 방문해 선진 유기농업기술을 배우게 된다. 이어 24일부터 25일까지 이틀간 유기농업연구소에서 제4회 알고아(ALGOA) 정상회의가 열린다.


군에 따르면 이번 정상회의에는 90여명의 아시아 지방정부 대표(주지사, 시장, 군수)와 국제 유기농·환경단체 관계자를 비롯한 국내 학회, 유기농 종사자 160여명 등 총 250여명이 한자리에 모여 각국의 유기농업 현황을 공유하고 향후 유기농업의 발전방향과 세계농업기조 공동대응 방안 마련을 위해 머리를 맞댈 예정이다.


특히, 정상회의에는 알고아(ALGOA) 명예대사인 호주의 안드레 류 前 세계유기농업운동연맹(IFOAM) 아시아 회장과 한국의 우종진 前 괴산군 농업정책실장, 빅 타구파 필리핀 농업대학 석좌교수 그리고 IFOAM 본부 및 IFOAM 북미, 아시아 대표와 이사진들이 대거 참석한다.
 

 

곽승영 기자  |  focus5052@naver.com

 

출처 : 충청일보 http://www.ccdaily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961990

 

 

이전글 본아이에프, 100% 친환경 유기농 양배추즙 출시
다음글 유기농법은 기본…6차산업화까지 꿈꾸는 어르신들
      
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