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a

:정보센터:보도자료

보도자료

게시판 목록
전남도, ‘유기농 종합보험’ 100% 지원
작성일 2017.06.02 조회수 5232
파일첨부

전남도가 27일 벼·과수 등 유기농 인증농가가 ‘유기농 종합보험’을 가입할 경우 농가 부담액 100%를 지원해준다고 밝혔다.

일반 농작물재해보험의 경우 가입 시 보험료의 20%를 농가가 부담하고 있으나, 유기농 종합보험은 유기농가의 자부담 금 20%까지 전액 지원하는 것이다. 이에 따라 유기농업을 실천하는 농업인들이 보다 안정적으로 농사를 지을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도는 전남지역 무농약 단계에 있는 농가들이 유기농으로 상향 인증을 받도록 하기 위해 ‘유기농 종합보험’을 2011년부터 전국에서 최초로 도입해 시행하고 있다.

가입 대상은 농작물재해보험 대상품목 53종 가운데 유기농 인증을 받은 품목으로 농작물재해보험에 가입한 농지다. 가입 시기는 벼와 옥수수, 봄 감자의 경우 6월 9일까지이고, 다른 작물들은 농작물재해보험 가입 시기에 맞춰 가입하면 된다.

전남지역 유기농 재배농가는 누구나 가입할 수 있고, 관할 시군이나 읍면동사무소 또는 지역농협으로 친환경농산물 경작과 취급 증명서류 등을 제출하면 된다. 지난해 전남지역에선 1,319농가가, 3,206ha에 유기농 종합보험에 가입해 436농가에서 13억 3,100만 원의 보험금을 지급받았다.

최향철 친환경농업과장은 “친환경농업인에게 농사를 지으면서 가장 큰 애로사항은 재해 피해” 라며 “유기농 실천 농가들은 빠짐없이 ‘유기농 종합보험’에 가입해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지난해 전남지역 유기농 인증 면적은 6,32ha, 농가 수는 3,714농가였다.

 

기사출처 : http://news.newsway.co.kr/view.php?tp=1&ud=2017052711213324745&md=20170527154642_AO

이전글 미국 유기농 식품 ‘틈새’에서 ‘주류’로 자리 굳힌다
다음글 반려동물 사료 유기농 인증제 3일부터 시행
      
a